강남구, 1인가구 커뮤니티센터 '스테이.지(STAY.G)' 개관

한국공유경제신문 | 기사입력 2019/12/29 [02:16]

강남구, 1인가구 커뮤니티센터 '스테이.지(STAY.G)' 개관

한국공유경제신문 | 입력 : 2019/12/29 [02:16]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30일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논현로86길 29에 새로운 문화휴식공간인 1인가구 커뮤니티센터 ‘스테이.지(STAY.G)’를 개관한다고 29일 밝혔다.

1인가구가 주인공이 되는 무대(STAGE) 강남(GANGNAM)을 의미하는 센터는 혼자 사는 청년층이 휴식·힐링할 수 있는 공간이며, 맞춤형 프로그램을 통해 1인가구들이 서로 활발하게 교류할 수 있도록 돕는다.

센터는 면적 386.4㎡의 지상 2층 규모로 1층은 ‘휴식과 재충전’을 콘셉트로 한 라운지, 개인공간, 휴식공간으로 꾸며졌다.

2층은 '교류와 발전'을 콘셉트로 상담실, 세미나실, 공유주방, 강연무대 등이 마련돼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상시 프로그램으로는 시범운영으로 큰 호응을 얻었던 ‘자기방어 훈련 강의’, ‘함께 영화감상’ 등 소모임 활동, 소셜다이닝, 청년 전문가의 강연, 취업․금융․마음건강 분야 상담 등이 마련된다. 관심 있는 사람은 전화, 인스타그램 혹은 방문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심미례 강남구 복지정책과장은 "가족관의 변화로 청년층 1인가구가 급증하는 시대에 맞춰 함께하고 존중하는 사회관계망을 형성할 수 있는 새로운 문화휴식공간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1인가구 안부확인, 스마트홈 구축지원 사업 등을 통해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1인가구커뮤니티센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