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혁신도시 활성화 사업에 450억원 지원

전담 TF 첫 영상회의…10대 협업과제 지원사업 선정 ‘속도’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9/25 [15:48]

정부, 혁신도시 활성화 사업에 450억원 지원

전담 TF 첫 영상회의…10대 협업과제 지원사업 선정 ‘속도’

김정화 | 입력 : 2020/09/25 [15:48]

정부가 지방으로 이전한 공공기관이 주도하고 지역사회가 협업하는 혁신도시 활성화 사업에 450억원을 지원한다.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는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공공기관-지자체-중앙부처가 참여하는 공공기관 협업과제 전담조직(이하 TF)’을 구성하고 25일 첫 회의(Kick-off)를 영상회의로 개최했다.

 

기획재정부·국토교통부·균형위원회 및 혁신도시 소재 11개 지자체, 협업과제 담당 10개 공공기관으로 구성된 이번 TF는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 차원에서 최초로 구성한 조직이다.

 

▲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



이날 첫 회의에선 공공기관 선도 혁신도시 활성화 방안을 차질 없이 추진하게 위해 관계기관의 협력 강화, 규제완화 및 재정지원 등 정부 차원의 지원방안이 집중 논의됐다.

 

이번 회의에서 논의된 주요사항을 보면 먼저 그린에너지 캠퍼스’·‘실버의료기기 메카등 혁신도시별 10대 협업과제의 추진을 지원하기 위해 내년도 예산(정부안)에 국비 450억원이 신규 반영됨에 따라 빠르면 이달 중으로 지원대상 사업선정을 위한 평가위원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특히 협업과제는 재정지원뿐만 아니라 지자체의 인·허가, 중앙정부의 제도개선도 필요한 만큼 관계부처와 지자체가 참여하는 권역별 TF회의도 수시로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이전 공공기관들이 추진해온 지역발전 사업 중 우수사례로 선정된 지역산업·지역인재·지역상생 3대 분야 16개 과제를 공공기관과 지자체에 공유하고 지역발전계획에도 반영하도록 적극 독려했다.

 

한편 협업과제 및 우수과제 추진실적을 공공기관 경영평가시에 반영(기재부)하고 성과 보고대회(국토부) 등을 통해 우수실적은 시상하기로 했다.

 

정부 관계자는 혁신도시의 성공이 국가균형발전의 핵심인 만큼, 범정부적인 협업을 통해 혁신도시를 지역성장의 거점으로 만드는 것이 중요하며 이번에 발족한 관계기관 합동 TF가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범정부적인 차원의 역량을 집중하고, ··연 클러스터 기능을 키워나가는 인큐베이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정치 많이 본 기사